등록
제품>영혼을 치유하는 목회자의 글쓰기

영혼을 치유하는 목회자의 글쓰기

  • 형식:디지털

$8.49

디지털 정가: $10.99
할인: $2.50 (22%)

수요 조사 중

강준민 목사의 실천 글쓰기 노하우

‘거룩한 글쓰기’로 이끄는 44가지 생각


“좋은 글을 쓰려고 하지 마십시오.

가장 사랑하는 한 분을 앞에 두고 대화하듯 글을 쓰십시오.”

소문난 다독가이며 베스트셀러 작가인 강준민 목사가 그동안 수많은 영혼들로부터 사랑을 받아 온 그의 글쓰기 노하우를 공개했다. 그가 하나님 말씀 앞에서 깊이 묵상하며 기도와 학습으로 캐어 낸 소중한 지혜가 담겨 있다. 글 쓰는 자세로 시작해서 글쓰기의 기본기를 다지는 법, 그리고 지속적인 글쓰기의 노하우와 기쁨을 전하고 있다. 저자에게 도움이 되었던 책 목록이나 실전 글쓰기 샘플, 책을 출판하기까지의 실전 경험들을 통해 독자들은 글쓰기를 시작하는 첫 발을 뗄 수 있을 것이다.

왜 목회자의 글쓰기인가?

누구나 글을 쓴다. ‘나는 글쓰기와는 거리가 멀다’라고 생각할지라도 실생활에서 우리는 많은 글을 수시로 쓰고 있다. 말로 전달할 메시지를 문자로 담으면 모두 글이 된다. 카드에 적는 몇 문장, 휴대폰에서 주고받는 문자, 보고서, 편지, 전자메일 등, 실생활에서 우리는 적잖이 글을 쓰고 있다. 하나님의 말씀을 전하는 목회자들은 설교문, 목회서신, 칼럼, 축하 메시지, 추천서, 각종 인사말 등 다양한 글을 쓰고 있다.

저자는 “왜?”라는 질문에서 시작하라고 말한다. “무엇을 쓸 것인가?”, “어떻게 쓸 것인가?”, “왜 글을 써야 하는가?” 그리고 이렇게 설명한다. 목회자는 목회자다운 글을 써야 한다. 목회자는 성경적 관점에서 말씀을 전하고, 그 전한 말씀을 글로 써야 한다. 목회자의 글은 결국 이것을 통해 독자가 하나님과 만나도록 도와주는 데 있다. 하나님과의 만남보다 더 좋은 만남은 없기 때문이다. 그리고 하나님과 친밀해지도록, 사랑에 빠지도록 돕는 것이다. 하나님과의 사랑보다 더 좋은 사랑은 없기 때문이다.

좋은 글은 치열한 삶의 현장과 목회 현장에서 나온다

목회자는 성도들의 아픔과 눈물과 원한을 이해하기 위해 그 치열한 삶의 현장을 소중히 여겨야 한다. 설교와 좋은 글은 고통 중에 있는 사람들을 대신하여 질문해 주며, 그 다양한 질문에 대해 하나님의 말씀으로 해결책을 제시해 주는 것이다.

다독(多讀), 다상량(多商量), 다습(多習)

많이 읽고, 많이 생각하고, 많이 연습하라

글쓰기를 시작하게 도와 줄 작가의 훈련법은 무엇일까? 글을 잘 쓰고 싶어 하는 사람은 많지만 정작 글쓰기를 훈련하는 사람은 드물다. 과연 그 차이는 무엇일까? 저자는 기본을 무시한 채 깊음의 경지에 이를 수 없다고 말한다. 물이 임계점, 100도에 이르러 수증기로 변화되기까지 꾸준히 가열하는 것같이 많이 읽고 생각하고 연습하라고 권면하고 있다. 이렇게 축적된 기본기는 작가에게서 통섭, 통합되어 새로운 창조물을 만들어 내기에 이른다. 글 쓰는 사람의 실력은 익숙한 것을 낯설게 만드는 데서 발휘된다. 창의력이란 이전보다 조금 다르게, 조금 새롭게, 조금 더 낯설게 표현해 내는 능력이다. 그리하여 좋은 글은 사람들에게 감동을 준다. 절망 중에 소망을 준다. 낙심 중에 용기를 갖도록 도와준다. 좋은 글은 눈이 열리는 느낌을 선사한다. 인생이 열리고, 자신을 보게 되며, 이웃을 이해하게 된다. 새로운 관점을 통해 문제를 해결할 실마리를 얻도록 돕는다. 좋은 글은 가슴을 뛰게 하고, 눈물짓게 만들고, 전 존재가 살아 움직이는 느낌을 갖도록 한다. 좋은 글은 우주 전체를 눈앞에 불러들이고, 인생의 사계절을 지각하도록 도와준다. 우리를 이 땅에서 영원한 세계로 이끌어 준다. 하나님께로 이끌어 준다.

  • 프롤로그_ 사랑, 가장 소중한 것을 나누는 것

  • Part1 글쓰기, 편견과 두려움을 깨자

  • 01 글 쓰시는 하나님
  • 02 무엇부터 시작할까
  • 03 왜 쓰는가

  • Part2 영혼의 글쓰기, 마음의 정원을 가꾸라

  • 01 영혼을 돌보는 글쓰기
  • 02 고통을 새긴 영혼
  • 03 상처가 축복이 되는 특별한 공간
  • 04 마음의 정원을 가꾸다
  • 05 하나님의 고요함 속으로 들어가기
  • 06 친밀하게 사귀는 시간
  • 07 예수님을 닮아 가는 글쓰기

  • Part3 다독(多讀), 축적과 도약…독서에서 길을 찾다

  • 01 독서와 글쓰기
  • 02 왜 읽는가
  • 03 즐거운 독서가
  • 04 목회의 원리를 배우다
  • 05 목자와 양, 일용할 양식을 얻다
  • 06 내 서고의 책들
  • 07 읽는 데도 방법이 있다
  • 08 독서 계획과 믿음의 고전들
  • 09 읽어야 쓸 수 있다

  • Part4. 다상량(多商量), 묵상… 그리고 많이 생각하라

  • 01 큐티 노트
  • 02 귀를 기울이다
  • 03 씨앗 품기, 생각 익히기
  • 04 생각의 근육을 키우라
  • 05 한 주제와 사랑에 빠지다
  • 06 만나고, 만나게 하다
  • 07 쓴 대로 이루어진다

  • Part5. 다습(多習), 글 선생을 찾아 쓰고 또 쓰라

  • 01 새 다리를 놓다
  • 02 생명력을 불어 넣는 적절한 표현
  • 03 금언(金言)의 사다리
  • 04 좋은 문장을 알아보는 눈
  • 05 베껴 쓰기
  • 06 쉽고 간결하게, 내면의 리듬 타기

  • Part6. 글 앞에서, 나를 발견하는 용기

  • 01 그래도 글을 쓴다
  • 02 자아와 마주서기
  • 03 나 자신으로부터 하나님께로
  • 04 마음 정리와 내적 치유
  • 05 멈추어, 쓰면, 자란다
  • 06 문제도 문제없는 글쓰기

  • Part7. 기다림의 미학, 글 쓰는 즐거움

  • 01 고독은 영혼의 용광로
  • 02 침묵에 귀 기울이라
  • 03 기다림을 기뻐하라
  • 04 몰입의 즐거움을 누리라

  • Part8. 책의 탄생, 글쓰기 로드맵과 전략

  • 01 책이 출판되기까지
  • 02 전략적 시스템을 구축하라

  • 부록_ 목회자가 자주 쓰는 글
  • 제목: 영혼을치유하는목회자의글쓰기
  • 저자: 강준민
  • 출판사: 두란노
  • 출간일: 2015년
  • 쪽수: 288쪽

하나님과 사람을 사랑하고 그 사랑을 전하기 위해 글을 쓰는 목회자다. 말씀 묵상과 기도로 영성을 일깨우고 있으며, 깊은 통찰이 배어나는 메시지로 독자들의 사랑을 받고 있다. 그는 손에서 책을 놓지 않는 다독가이다. 수년간 훈련된 독서력으로 캐낸 지식들은 말씀 묵상과 함께 서로 통섭, 통합되어 지친 영혼을 위로하는 메시지로 새롭게 태어난다. 그는 좋은 글은 사랑하는 마음으로 쓰는 글이라고 말한다. 머리로 쓴 글은 머리로 전달되고, 마음으로 쓴 글은 마음으로 전달되어 영혼을 치유하기 때문이다.

이 책에는 영혼의 울림이 있는 수많은 저작을 남긴 선배 작가로서 그가 터득한 소중한 지혜와 노하우가 심겨 있다. 글 쓰는 자세에서 시작하여 기본기를 다지고 훈련하는 방법과 지속적으로 글을 쓸 수 있는 전략적 노하우가 담겨 있다. 글쓰기는 목회자의 사명이다. 이 책을 읽는 목회자들이 자신의 글을 읽는 독자들이 하나님을 만나도록 돕는 역할을 충실히 감당하도록 훈련되기를 바란다.

서울신학대학교(B. A.)를 졸업하고 아주사 신학대학원(M. A./ M. Div.)과 탈봇신학교(Th. M.)에서 학위를 받았다. 현재 미주 두란노서원의 큐티 세미나 강사와 새생명비전교회의 담임목사로 섬기고 있다. 저서로는 《꿈꾸는 자가 오는도다》, 《뿌리 깊은 영성》, 《묵상과 영적 성숙》, 《관계의 법칙》, 《벼랑 끝에서 웃게 하시는 하나님의 은혜》, 《천천히 깊이 읽는 독서법》, 《믿음이 만든 사람》(이상 두란노), 《Deep-Rooted in Christ》(미국 IVP)등 다수가 있다.

$8.49

디지털 정가: $10.99
할인: $2.50 (22%)

수요 조사 중